만성위염을 방치하게 되면 안 되는 이유

위염의 종류는 급성위염과 만성위염으로 나뉘는데 급성위염보다 만성위염이 더욱 위험하다고 한다. 이유는 만성위염 단계에서 관리를 잘 하지 못하거나 방치하게 되면 위암의 발병률이 올라가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래서 이번 시간에는 만성위염을 방치하게 되면 안 되는 이유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보려고 한다.

만성위염을 방치하게 되면 안 되는 이유

1. 만성위염이란?

만성위염은 표재성 위염, 위축성 위염, 화생성 위염 등으로 나뉜다.

표재성 위염은 위점막이 부어있지만, 위액을 분비하는 위선에는 이상이 없는 비교적 심각하지 않은 위염이다.

위축성 위염은 염증이 오랜 시간 지속되어 혈관이 보일 정도로 위점막이 얇아진 상태를 말한다.

화생성 위염은 위 점막이 염증에 오랜 시간 자극받아 원래의 모습을 잃고 소장이나 대장의 점막 모양으로 변한 경우를 말한다.

2. 위염의 원인과 위염이 위암이 되는 과정

위염은 술이나 맵고 짠 음식 등 자극적인 음식을 지속해서 먹거나 불규칙한 수면 및 생활 습관, 헬리코박터균에 감염돼 치료하지 않았을 때 생긴다.

만성위염은 시간이 지날수록 심해지며 표재성 위염에서 위축성 위염으로 넘어간다. 위축성 위염이 오랜 시간 지속되면 위 점막이 대장이나 소장처럼 변하는데 이를 장상피화생 또는 화생성 위염이라고 한다.

이때도 방치하게 되면 장상피화생이 선종으로 발전하게 되는데 선종은 정상적인 세포가 비정상적으로 자라 암세포의 형태를 닮아가는 과정이다.

이러한 단계를 거치면서 위암이 발병할 위험이 커진다.

3. 예방 방법

위염이 위축성 위염이나 화생성 위염으로 넘어가게 되면 원인을 제거하거나 치료하더라도 원래대로 돌아오지 않기 때문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첫 번째, 과도한 흡연과 음주를 피하고 맵고 짠 음식, 커피, 탄 음식 등의 자극적인 음식을 줄여야 한다.

두 번째, 스트레스 관리가 필요하다. 위는 제2의 뇌라고 불릴 정도로 정서적인 영향을 많이 받는다. 그렇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았다면 해소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세 번째, 규칙적인 식습관이 필요하다. 정해진 시간에 먹고 야식은 피해서 위의 부담을 줄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네 번째, 규칙적인 운동을 해서 몸이 면역기능을 갖출 수 있도록 건강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출처 나무위키

다음 글은 위암의 전조증상에 관한 글이다. 만성위염을 앓고 있다면 위암의 전조증상도 꼭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1 thought on “만성위염을 방치하게 되면 안 되는 이유”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