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의 노화와 장내 유산균의 관계

인간의 노화에는 다양한 원인이 있는데 원인 중 가장 많이 언급되는 것은 활성산소에 의한 산화스트레스를 꼽을 수 있다. 그런데 활성산소 못지않게 언급되는 것이 장내 유산균이다. 이번 시간에 인간의 노화와 장내 유산균의 관계를 알아보고 대비하도록 하자.

유산균, 장내 유산균, 인간의 노화와 장내 유산균의 관계

1. 장내 유산균의 중요성.

장내 유산균의 중요성은 건강 칼럼 등에서 자주 언급된다. 이유는 면역체계의 대부분이 장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우리 몸에서 면역체계를 이루는 것은 림프구인데 림프구는 림프샘을 통해 우리 몸의 전신을 돌아다니며 면역반응을 일으킨다.

그중에서도 페이에르판(Peyer’s patch)이라 불리는 장관 면역을 담당하는 림프샘이 소장에 7할이 자리 잡고 있다.

그래서 장이 건강할수록 면역력이 강해지고 면역력이 강해지면 노화를 늦출 수가 있다.

2. 신생아와 유산균의 관계

모유를 먹는 신생아의 장에는 비피두스균이 80%를 차지하고 있다. 비피두스균은 나쁜 균들과 독소들이 장내 점막을 뚫고 들어와 몸으로 퍼지는 것을 방지한다.

그렇기 때문에 신생아는 꼭 모유를 먹고 자라야 건강해지는 이유도 있다.

3. 장내미생물 주요 대사산물

인간의 장에 공존하는 미생물이 생산하는 장내미생물 주요 대사산물은 단쇄지방산(Short Chain Fatty Acids : SCFAs)이다.

SCFAs는 인간이 소화하기 힘든 섬유질을 장내미생물이 발효시켜 만들어지는데 이는 대장 세포의 에너지원으로 사용된다. 그리고 단쇄지방산이 대장 세포의 에너지원으로 사용되는 비율은 7~80%이다.

또한 SCFAs는 비만이나 당뇨병, 심혈관질환 등의 성인병을 예방하는 데도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다.

4. 관련 연구 결과

일본에서 진행된 연구에서 노인들 45명을 대상으로 12주간 비피두스균을 먹는 시험을 하였더니 바이러스 저항성 검사 결과 먹기 전보다 상승했다고 한다.

5. 비피두스 유산균 고르는 방법

첫 번째로 인체 유래 유산균인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 화학적 배양이 아닌 인체에서 유래된 유산균이 인간에게 좋으며 그중에서 한국인 유래 유산균이 한국 사람인 우리에게 더욱 좋을 것이다.

두 번째는 원산지 확인이다. 한국인 유래라고 적어놓고 원산지표시가 의무가 아니라며 원산지를 밝히지 않은 제품들이 있다. 이런 제품들은 거르는 것이 좋으며 한국인 유래는 당연히 한국산이 많다.

세 번째 생산 공정에서 화학첨가물이나 부형제 등을 사용하는지 확인해 봐야 한다. 주로 사용되는 화학 부형제는 프탈산히드록시프로필메틸셀룰로스,이산화티타늄 등이다.

이러한 부형제는 장염 등을 유발한다. GMP 인증 마크가 있어도 이러한 부형제를 사용하니 마크가 있더라도 원재료 함량은 꼭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네 번째 유산균 종류가 많다고 다 좋은 것은 아니다. 내 몸에 맞지 않는 유산균이 있을 수도 있으니 10개 이상의 종류로 구성된 유산균은 거르자.

출처 https://namu.wiki/w/%EC%9C%A0%EC%82%B0%EA%B7%A0#s-5

다음 글은 질염 예방을 위한 유산균에 관한 글이다. 여성의 경우 질염이 자주 걸리는 체질이라면 꼭 읽어보는 것을 추천한다. https://circleupblog.com/질염-예방을-위한-유산균-고르는-법-락토바실러스균